문고리 교체

우리집엔 개가 있다. 아주 귀엽고 큼직한 개가. 게다가 이녀석은 아주 똘똘하다. 똘똘하면서도 게으르기 때문에 말을 빠릿빠릿 알아듣고 재주를 부리지는 않지만, 대신 지 멋대로 문을 열고 다닌다.

우리집엔 개가 있다. 아주 귀엽고 큼직한 개가.

게다가 이녀석은 아주 똘똘하다. 똘똘하면서도 게으르기 때문에 말을 빠릿빠릿 알아듣고 재주를 부리지는 않지만, 대신 지 멋대로 문을 열고 다닌다.

바로 이렇게!

그래서 이걸 어떻게 해결해야 할지 늘 고민이었지만 그냥 문고리를 호두가 돌릴 수 없는 동그란 문고리로 바꾸면 된다는 것을 깨닫고야 말았다.

아내에게 그 이야기를 했더니 아내가 동그란 문고리를 쿠팡 로켓배송으로 주문했다.

로켓배송이지만 섬구석이라 이틀 후에 도착했지만..

이녀석을 열어보면 이런 구성품이 들어있다. 이제 이걸로 문고리를 교체해보도록 하자.

우선 교체할 문고리를 찾아가서

냅다 나사를 뽑아낸다.

그러면 이렇게 손잡이가 분리된다.

남아있는 이 고정쇠도 사정없이 분리해주자.

뻥뚫린 요 문구멍에 먼저 새 고정쇠를 설치한다. 이때 고정쇠를 반대로 설치하면 문이 안 닫히는 불상사가 벌어지므로 조심하도록 하자.

그리고 동그란 문손잡이의 요 구멍을 뾰족한 걸로 눌러서

뽑아낸다!

그 밑의 접시같이 생긴 쇠들도

뽑!뽑!

그리고 아까 설치한 고정쇠에 잘 맞춰서 끼우고

접시같은 쇠 하나를 끼운 뒤에 나사로 반대편 문손잡이와 단단히 결속해준다.

그 위에 덮개까지 씌우면 이렇게 된다.

문손잡이를 끼울 때는 옆의 홈을 잘 맞춰서

쑥!!!

밀어 넣으면 완성!

이제 호두놈이 다시는 베란다 문을 열지 못하겠지 큭큭큭....

[이전 글] 3D 프린터 구입 및 조립기

개인적으로 늘 3D 프린터보다는 CNC를 갖고 싶었지만.. 아무래도 아파트에 거주하다 보니 소음이나 분진 문제도 있고 해서 포기하고 지냈었다.. 마음을 비우고 살고 있었지만 우연히 보게 된 링크에서 아주 저렴한 3D 프린터를 발견해서 아무 생각없이 지르고 마는데...

[다음 글] 책상에 키보드 서랍 달기

책상위가 너무 좁다. 나름 큰 책상을 샀는데도 계속 좁다. 내 책상은 특히 신티크때문에 너무 좁아서 하드보드지로 허접한 임시 테이블을 만들어서 이중으로 수납한 상태다. 아내 책상은 그렇게 좁지 않았지만, 얼마전에 마스터키보드를 하나 선물했는데 나름 슬림한 물건인데도 그게 놓이니까 도무지 키보드도 칠 수 없게 좁아졌다.